요즘들어서 보이스피싱의 방법이 정말 교활해 지고 있습니다. 예전에는 순진한 할아버지 할머니를 꼬시거나 아이가 있는 부모를 이용하여서 돈을 피싱하곤 했습니다. 그런데 최근에는 몸캠을 유도하여서 상대방의 치부를 드러내게 만드는 동영상으로 협박을 하는 방식을 쓰는것 같더라구요. 이러한 보이스피싱을 당할경우에는 엄청난 금전적인 손실을 입게 됩니다.

새싹

보이스피싱을 구제하는 방법은 여러가지가 있지만 그중 하나는 바로 대출입니다. 정부에서는 금전적인 손실을 입은 사람에게 저리의 대출을 해주고 있습니다. 하지만 이러한 방법은 사람들에게 많이 알려져 있지 않아서 잘 활용되고 있지 못하고 있다고 하네요. 

신용회복위원회는 금융관련 피해로 생계유지가 어려운 서민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새희망 힐링론을 2012년부터 시작하고 있습니다. 이러한 재원은 법인카드 포인트등을 기부받아서 진행을 하고 있어서 재원이 어느정도는 탄탄하다고 볼 수 있을것 같습니다. 

연소득 4천만원 이하의 피해자의 경우에는 신용등급 6등급 이상이면 대출이 가능하고 연소득 2천만원 이하인 사람의 경우에는 신용등급과 무관하게 대출이 가능합니다. 대출금액은 최대 500만원으로 금리는 3% 수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