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같은 경우에는 세입자라서 전세만기 통보를 할 필요가 없지만 전세를 주는 사람의 입장에서는 전세만기 통보일에 관하여 예민하게 굴 수 밖에 없는것 같습니다. 만약에 전세만기 통보를 규정보다 늦게 해주는 경우에는 이사비용을 내라는 강짜를 부리는 경우가 있기 때문입니다.

전세만기통보

일단 주택 임대차 보호법을 살펴보면 이에 대한 규정이 나와 있습니다. 주택임대차 보호범 6조를 보면 “임대인이 임대차 기간이 끝나기 6개월 전부터 1개월 전까지의 기간에 임차인에게 갱신거절의 통지 … “ 라는 말이 있습니다. 즉, 계약을 갱신하지 않기 위해서는 만기 6개월 전부터 1개월 사이에 통보를 해야합니다.

만약에 이 사이에 통보를 하지 않는다면 그 기간이 끝난때 임대차와 동일한 조건으로 다시 임대차 하는 것으로 본다고 합니다. 따라서 세입자 입장에서는 이 기간에 통보받지 못했다면 이사비용과 복비를 요구할 수 있는 조건이 되는 것이지요. 계약 도중에 쫒겨난것이나 마찬가지니깐요.